menu

logo

info
▶ 23(토), 24(일) 주말 정상업무합니다 ◀

미디어를 통해 본

이승혜 변호사

언론보도

  • 제목
  • 2019. 6. 5. [중앙일보] 김학의가 받은 뇌물은 금품만이 아니었다
  • 작성자
  • 매체팀 2019-06-05 16:28:19

검찰 출신 이승혜 변호사는 “동일한 사실관계에 대해 이전에는 성폭행인지 아닌지만 검토했고, 폭행‧협박에 의한 강제적인 성관계는 없었다고 판단했다”며 “이번엔 강제적인 건 아니라고 할지라도 성접대가 뇌물이 될 수 있다고 판단해 죄명을 달리한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  

 

 

https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sid1=001&oid=025&aid=0002912309

적으로 만나기 가장 두려운 변호사

내 편으로, 내 곁에 두는 것!
좋은 변호사를 선임하는
가장 쉬운 기준입니다!